팥 - 12월 이달의음식

  • 팥
  • 팥
  • 팥
  • 식재료유래 ■ 중국, 인도, 태국, 일본 등지를 원산지로 추정하고 있으나 2,000년이 넘는 재배역사를 볼 때 중국을 원산지로 보는 견해가 유력. 일본에서도 팥 재배의 역사가 오래되었다고는 하나 농경문화가 시작된 시기부터이므로 중국으로부터 우리나라를 거쳐 전파되었다고 보는 견해가 타당함. 그리고 동북아시아에서 미국으로 건너갔으며, 그 후 호주와 뉴질랜드 및 아프리카로 전파됨
    ■ 우리나라에서 팥 재배는 청동기(무문토기시대, B.C 1,000년~B.C 300년)때부터 시작된 것으로 추정
    - 함경북도 회령군 회령읍 오동유적에서 탄화된 팥 출토
    - 경기도 양평군 양평면 팔당 수몰지구에서 팥 모양이 뚜렷하게 찍힌 무문토기 발굴
    - 조선 후기의 「규합총서(閨閤叢書)」와 「정조지(鼎俎志)」에는 정월에 오곡밥을 지을 때 팥이 들어갔다고 기록
    ■ 따뜻한 기후를 좋아하기 때문에 아열대에서 온대 북부 지역까지만 재배되는데, 우리나라에선 보통 6~7월에 심어 9~10월에 수확
    - 생육기간이 90~100일로 짧아 구황(救荒)작물로 이용되어 왔고 다른 작물의 후작(後作)으로 많이 재배
    - 콩과 비슷하게 연작 장해가 일어나므로 되도록 돌려짓기를 해야 하며, 빛을 적게 받아도 괜찮기 때문에 다른 작물(사이심기)과 함께 심는 것이 유리
    - 콩처럼 뿌리에 공생하는 뿌리혹박테리아가 질소 비료분을 공급하므로 척박한 땅에서도 잘 자라는 편
    품종특성구입요령 ■ 구입요령
    - 국내산 팥은 중국산 팥에 비해 붉은색이 선명하고 윤택이 많이 나며 배꼽속의 흰색 띠가 뚜렷함
    보관법손질법 ■ 보관법
    - 벌레가 생기기 쉬우므로 습기가 없고 통풍이 잘되는 서늘한 곳에 보관
    - 팥 저장시 가장 큰 문제가 되는 팥바구미의 발생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냉장이나 냉동보관이 가장 좋으며, 이러한 시설 설비가 어려울 경우에는 진공포장이나 방습제와 탈산소제 처리 등을 통해 방지 가능
    ■ 손질법
    - 팥은 흡수성이 높아 물에 오래 담가두면 껍질이 찢어지므로 흐르는 물에 깨끗이 씻어 바로 조리에 이용하도록 함
    기타정보 ■ 팥으로 메주를 쓴다?? ☞ 팥장, 소두장!
    - 콩 대신 팥, 소금, 밀가루가 들어간 메주로 만들며 소두장(小豆醬)이라고 하여 조선시대에 즐겨먹음(1815년, 규합총서)
    - 조선 중엽 실학자 박세당이 엮은 「색경」(1676년)에 최초로 ‘소두(팥)를 재료로 장을 담갔다’고 전함
    - 맛은 된장과 비슷하나 끝 맛은 팥 고유의 단맛과 고소함을 느낄 수 있고, 팥장찌개나 쌈장 등으로 이용

    섭취정보

    섭취방법 ■ 팥 특유의 풍미와 단맛을 즐기기 위해 팥을 삶아 으깬 뒤 주로 팥죽이나 팥칼국수, 떡의 소나 고물을 만들어 섭취
    ■ 음력 정월 대보름에 조, 기장, 쌀, 수수, 콩 등과 붉은팥을 혼합하여 오곡밥을 만들어 먹으며 한 해의 농사가 잘되기를 기원하는 절기 음식으로 섭취
    ■ 임금님의 수라상에는 흰쌀밥으로 지은 백반과 팥 삶은 물로 지은 찹쌀밥인 ‘홍반’을 함께 진상하여 임금님의 건강을 돌봄
    ■ 팥앙금에 한천과 설탕 등을 넣고 졸여낸 추억의 간식인 양갱이 있고, 단팥빵과 같은 제과제빵용 재료에도 이용
    ■ 최근 들어 팥빙수는 건강하고 맛 좋은 여름 디저트로 큰 인기를 끌어 팥빙수 전문점들이 생겨났고 커피 전문점에서도 커피메뉴에 버금가는 효자상품으로 매출인상에 기여함
    ■ 그 밖에 팥잎을 이용한 전통향토음식으로 팥잎밥, 팥잎장, 팥잎나물, 팥잎국 등이 있음
    영양성분효능 ■ 팥의 주성분은 탄수화물 68%, 단백질 20% 내외이며, 필수아미노산과 비타민 및 미네랄이 풍부하고 소화 흡수율이 높아 영양학적으로 매우 우수한 식품
    ■ 팥의 탄수화물 중 34%를 차지하는 전분은 삶아도 끈적이지 않아 가공하기 좋고, 식후 포만감이 커서 다이어트 식품으로도 적합
    ■ 곡류 중 비타민 B1을 가장 많이 함유(0.54mg/100g)하여, 백미밥을 주로 먹는 사람들이 비타민 B1을 보충하는 데 특히 유익함. 또한 각기병의 예방 및 치료에 도움이 되고 피로회복에도 효과
    ■ 팥은 우유보다 단백질이 6배, 철분이 117배, 나이아신(niacin)은 23배가 많으며 심장, 간, 혈관 등에 지방축적을 막아주는 기능도 있음
    ■ 한방에서는 소변을 잘 나오게 하고, 해독하고 염증을 없애는데 이용되어 왔으며, 팥을 갈아 외용제로 상처에 붙이기도 함
    ■ 항산화활성이 비타민 C의 50배, 비타민 E의 20배 정도로 뛰어난 프로안토시아닌이 g당 2.5mg 함유(’11, 농촌진흥청)
    ■ 칼륨이 풍부하여 나트륨을 배출하여 부종을 예방하고 고혈압 환자에 도움
    ■ 식이섬유가 풍부하여 배변활동에 도움, 대장암 예방
    ■ 팥에 풍부한 사포닌은 해독작용을 하여 숙취해소에 효과. 또한 미세한 거품을 일으켜 피부 노폐물을 씻어 내는 작용을 하여 피부미용에 도움이 되고 멜라닌 색소를 감소시켜 미백효과가 있음
    관련연구정보 ■ 팥(Phaseolus angularis) 열수 추출물의 산화적 DNA와 세포 손상 억제 효과
    박영미, 정진부, 서주희, 임재환, 정형진, 서을원. 한국자원식물학회지 24권 2호, 2011.
    - 팥 유래 천연 성분의 고기능성 소재 활용을 위한 생화학 및 분자적 차원의 작용기전을 규명하고자 팥 열수 추출물의 항산화능 및 산화적으로 손상을 받는 DNA와 세포에 대한 억제 효과에 대해 조사함
    - 팥 열수 추출물의 DPPH 라디칼과 hydroxyl 라디칼(산화적 스트레스의 원인물질)의 제거능은 다소 낮았으나, Fe2+-chelating과 과산화수소 제거효과는 높게 나타나 활성산소의 생성을 억제하는 데 효과적인 것으로 확인
    - 팥 열수 추출물은 라디칼에 의한 DNA 손상을 효과적으로 억제하는 것을 확인함(in vitro DNA cleavage, DNA migration 및 H2AX의 인산화비 억제활성이 높게 나타남)
    - 또한 팥 열수 추출물을 처리함으로서 지질과산화 억제율이 높아졌으며 p21(세포의 비정상적 증식을 저해하는 단백질)의 발현율을 증가시켜 라디칼에 의한 산화적 스트레스로부터 세포를 보호할 것으로 예측됨

    ■ 팥 에탄올 추출물의 Papain 유도 관절염 마우스에서의 항 골관절염 효과
    정시화, 김승형, 김현규, 윤보라, 이희웅, 임주환, 노문철, 김동희. 동의생리병리학회지 26권 5호, 2012.
    - 단백질 분해효소인 papain을 생쥐의 무릎관절에 주사하여 골관절염을 유발함. 팥 에탄올추출물을 관절염 유발 2주 전부터 유발 후 4주까지 경구 투여하였고 양성대조군(N-Acetyl glucosamine (N-AG)투여군)과 비교 평가함
    - 조직학적 변화에서는 양성대조군과 팥 에탄올추출물 200 mg/kg 투여군에서 대조군에 비하여 연골세포 주변의 염색성이 유의적으로 회복되었으며, 관절 주변에 면역세포의 침투나 연골의 침하, 활막 세포의 손상이 상대적으로 감소
    - 혈장에서 염증성 사이토카인(IL-1β, IL-6 및 TNF-α)의 생성은 양성대조군과 팥 에탄올추출물 투여군에서 유의적으로 감소
    - 무릎 관절 연골 양은 양성대조군과 팥 에탄올추출물 투여군에서 유의적으로 증가
    - 이상의 결과로 팥 에탄올추출물은 동물병태 모델에서 유의성 있는 항 골관절염 효과가 나타남으로써, 관절염의 예방 및 치료를 위한 소재 개발에 있어서 기초적 자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사료됨
    소비량 ■ 재배 및 생산현황
    - 재배면적은 1982년까지는 30,000ha 이상, 1983~1991년은 2만 ha 이상, 1992∼2001년은 1만 ha 이상 재배되었으나 그 후 급격히 감소해 2011년에는 3,650ha에 불과함(‘80년→’11년 연평균 6.8%씩 감소)
    - 생산량은 1968~1975년 2만 톤대, 1976~1981년 3만 톤대였으나 1982년에는 40,323톤으로 최고를 기록했고, 1983~1992년은 2만~3만 톤대, 1993~2001년은 1만 톤 이상 생산됐으나 지금까지 매년 조금씩 감소해 2011년에는 3,896톤 정도 생산됨(‘80년→’11년 연평균 6.3%씩 감소)
    - kg당 농가 수취가격이 지속적으로 상승함에도 불구하고, 다른 작목에 비해 수익성이 낮아 농가가 재배를 기피(콩의 44% 수준)
    - 재배면적 및 생산량의 최저치를 기록한 2011년 이후 점차 증가추세에 있음
    ■ 자급률
    - 자급률은 31.8%(2000년)→19.7%(2005년)→13.2%(2010년)→13.4%(2012년)에 불과하고 수급상 부족분은 수입으로 충당하고 있으며 주로 중국, 인도, 태국, 북한 등에서 수입(전세계 팥 생산량의 약 76%를 중국이 생산)
    ■ 소비량
    - 팥의 연간 1인당 소비량은 0.6~0.8㎏으로 안정적이나 1996년 0.81㎏에서 2010년 0.61㎏으로 연평균 1.8%씩 하락하였고 전체 소비량도 1990년 이래로 연평균 2%씩 서서히 감소함. 그러나 최근 건강식에 대한 관심 고조와 산업체들의 다양한 식재료 개발의 필요성이 증가함에 따라 앞으로 총수요량도 조금씩 늘어날 전망
           

    Leave your comment

    강원도 여행정보
    전국여행 투어쿠폰
    전국화물운송 동우물류
    전국산약초나물 행사 축제
    전국산약초나물 행사 축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