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울토마토 - 03월 이달의음식

  • 방울토마토
  • 방울토마토
  • 식재료유래 ■ 토마토는 원산지인 남미에서 유럽을 거쳐 지구를 한 바퀴 돌아서 17세기 초에 우리나라에 전파
    - 고향인 안데스 산맥 서쪽해안(페루, 칠레, 에콰도르) 일대에서 유사 이전에 아메리카 인디언들에 의해 중앙아메리카와 멕시코로 전파
    - 16세기 초 대항해시대에 스페인을 거쳐 이탈리아에 전파되고, 점차 유럽 전역으로 분포가 확대
    - 유럽과 중앙아메리카 지역에서 프랑스, 영국, 스페인 사람들에 의해 다양한 경로를 통해 북미 지역으로 전파
    - 스페인의 식민지였던 필리핀을 거쳐 말레이시아로 전파되고, 인도와 인도네시아를 거쳐 일본으로도 전파되는 등 다양한 경로로 아시아에도 전파
    - 이수광의「지봉유설」(1613)에 ‘남만시(南蠻柿)’가 기록된 것으로 미루어 볼 때, 선조∼광해군 연간에 국내에 도입된 것으로 추정
    * 남만시: ‘일년을 사는 감’이란 뜻으로 국어사전에 ‘일년감’으로 등재. 토마토와 같은 말
    ■ ‘불룩한 열매’를 뜻하는 인디언 말 ‘tomatl’에서 유래
    [‘tomatl’(멕시코) → ‘tomate’(스페인) → ‘tomato’(영국)]
    ■ 학술적으로는 스웨덴의 린네가 Solanum lycopersicum으로 이름 붙였다가(1753), 밀러가 Lycopersicon esculentum으로 개명(1768)
    ■ 유럽에서는 18세기 말 이탈리아에서 식용으로 재배하기 전까지는 관상용 화초에 불과
    - 남미의 인디언들은 AD700년 무렵부터 토마토를 채소로 재배
    - 유럽에서는 독초인 맨드레이크(mandrake)와 비슷한 모습에 먹을 생각을 못했으며, 먹을 수 있음을 안 뒤에도 한동안 기피식품으로 취급
    품종특성구입요령 ■ 품종특성
    - 국내에서는 크게 일반토마토와 방울토마토의 두 가지로 구분하지만, 콩알만큼 작은 것부터 얼굴만큼 큰 것까지 종류는 천차만별
    - 대과종(200g 이상)은 스테이크용으로 사용되고, 중과종(60∼200g)은 가공용으로 쓰이는 등 크기에 따라 용도도 차이. 송이형 토마토는 소과종(30∼60g)에, 방울토마토는 미니종(30g 이하)에 해당
    - 방울토마토는 일반토마토에 비해서 아주 작지만, 야생종 중에는 과실이 1cm 이하로 콩알만 한 품종도 존재
    - 모양도 원형, 타원형, 계란형, 사각형, 표주박형, 납작(flat), 편구형(oblate), 고구형(deep oblate) 등 다양
    - 토마토하면 빨간색을 떠올리지만, 아주 연한 크림색부터 노란색, 주황색, 녹색, 분홍색, 보라색, 검정색 등 다양한 색깔의 토마토가 존재함

    ■ 구입요령
    - 무르지 않고 단단하며 묵직한 것, 붉은 빛깔이 선명하고 균일한 것, 꼭지가 마르지 않고 신선한 것이 좋음
    보관법손질법 ■ 보관법
    - 냉장보다 상온(15~25℃)에서 보관하는 것이 적당하고 햇빛을 피하고 통풍이 잘되는 곳에서 보관하는 것이 좋음
    ■ 손질법
    - 흐르는 물에 씻어 과육 표면과 꼭지부분의 이물질을 세척한 후 물기를 제거한 후 먹음
    - 토마토 껍질을 제거할 경우에는 열십자(十)로 칼집을 낸 후 끓는 물에 살짝 데치면 쉽게 제거 가능
    기타정보

    섭취정보

    섭취방법 ■ 채소임에도 불구하고 우리나라에서는 과일처럼 생과로 섭취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그 외에는 주스나 소스 등으로 가공하여 섭취함
    ■ 토마토를 이용한 피자, 파스타, 스프, 샌드위치, 샐러드, 케첩 등 다양한 요리에 이용 가능하며 살짝 구워 스테이크와 곁들여 먹기도 함
    ■ 글루탐산과 유기산이 풍부하여 기름지거나 쓴 맛을 중화하고 다른 맛과 조화되는 능력이 탁월하기 때문에 천연 조미료로 활용해도 손색이 없음
    영양성분효능 ■ 토마토의 대표적인 성분인 라이코펜(lycopene)은 카로티노이드계 색소 물질로서 세포의 산화를 막아 각종 암(전립선암, 폐암, 유방암 등)과 심혈관 질환의 발병률을 낮추는 역할을 함. 또한 LDL의 산화억제 및 혈중 수치를 감소시키며 노화방지 작용을 함
    ■ 이렇게 좋은 라이코펜 성분은 가열할수록 더욱 활성화되어 인체에 쉽게 흡수되므로 토마토를 생과로 먹는 것보다 가열요리를 해서 먹는 것이 더욱 효과적(2011, 미 국립식품안전센터 발표)이며, 지용성이기 때문에 기름에 조리했을 때 더 잘 흡수가 됨
    ■ 토마토 색깔별 라이코펜 함량은 노란색<붉은색<검붉은색 순으로 많음
    ■ 또한 루테인, 제아잔틴과 같은 카로티노이드 성분을 함유하고 있으며 이러한 성분들은 눈을 구성하는 망막의 구성 성분으로 시력 회복에 도움이 되며 특히 루테인은 혈압과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 효과가 있어 고혈압 환자의 식이요법에 토마토가 많이 활용됨
    ■ 토마토는 비타민 A, B1, B2, 나이아신, 엽산, 비타민 C를 고르게 함유하고 있으며 함량도 높아 하루에 2~3개만 먹어도 일일 비타민 필요량을 충족
    ■ 열량이 낮고(100g당 일반토마토는 약 14kcal, 방울토마토는 약 16kcal), 식이섬유와 펙틴 함유로 포만감을 주므로 체중감량에 효과적이며 변비 개선에도 도움
    ■ 특유의 시큼한 맛을 내는 구연산, 사과산 등의 유기산이 풍부하여 위액분비를 촉진시켜 소화를 돕고 육류섭취로 인한 체내 산성화를 방지함
    관련연구정보 ■ 방울토마토(Lycopersicon esculentum var. cerasiforme) Betatini 품종 추출물의 항산화 및 암세포 억제 활성
    김현룡, 안준배. 한국산업식품공학회지 18권 4호. 2014.
    - 방울토마토 Betatini 품종의 폴리페놀 함량은 국내산 일반 토마토와 유사하였으며 플라보노이드는 건조물 1g당 4.53±0.59mg이 함유되어 있어 일반 토마토에 비해 4배 가량 높은 것으로 나타남
    - 항산화활성을 알아보기 위해 DPPH radical scavenging activity(DSA), ABTS radical scavenging activity(ASA) 및 ferric reducing antioxidant power(FRAP)를 측정하여 항산화활성이 있음을 확인함
    - 방울토마토 Betatini 품종의 암세포 생육억제 효과를 검증한 결과자궁경부암세포(HeLa)와 간암세포(HepG2)에 대해서 높은 생육억제 효과를 확인함
    소비량 ■ 소비량
    - 토마토 1인당 연간 소비량은 재배 및 생산량에 따른 가격의 영향을 받아 증가 또는 감소하며 2007년 11.4kg을 기록한 이후 생산량 감소 영향으로 7kg대까지 감소함
    - 이후 생산량이 늘면서 소비량은 다시 증가세로 전환되었으나 2015년에는 생산량 감소로 전년보다 9% 적은 8.8kg으로 추정됨
    - 방울토마토는 우리나라에서 1994년에 처음으로 상업재배가 시작되자 마자 수요가 급속히 증가하였음
    - 방울토마토는 일반 토마토에 비해 손쉽게 먹을 수 있으며, 당도가 높고 영양가가 풍부하여 건강식품 및 식사대용으로 소비가 증가함에 따라 2000년 까지 방울토마토를 중심으로 토마토의 재배면적이 꾸준히 증가하였고 최근에는 일반토마토 재배면적의 12% 정도로 조사됨
           

    Leave your comment

    강원도 여행정보
    전국여행 투어쿠폰
    전국화물운송 동우물류
    전국산약초나물 행사 축제
    전국산약초나물 행사 축제